뉴스
퀄컴-LG전자 AI 동맹 … 오늘 CEO 회동 2024-07-10 20:03

LG전자와 퀄컴이 인공지능(AI) 협력관계를 강화한다. LG전자는 모바일사업에서 시작된 퀄컴과의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10일 가전업계에 따르면 조주완 LG전자 최고경영자(CEO·사장)가 크리스티아누 아몽 퀄컴 CEO와 11일 회동하기로 했다. 한국에서 일정을 소화하는 아몽 CEO가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를 찾아 AI 협력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온디바이스 AI 사업을 놓고 논의가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 최근 LG전자는 최고기술책임자(CTO) 산하에 온디바이스 AI 전략을 총괄할 조직을 신설했다. LG전자가 온디바이스 AI 사업에 힘을 싣고 있는 만큼 퀄컴과 협력도 강화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LG전자와 퀄컴은 전장용 사업과 오디오 제품 등에서 협력을 지속하고 있다. 2022년에는 LG전자 태블릿PC에 퀄컴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스냅드래건 680'을 탑재했다.
[성승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