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국 뉴욕증시가 이번 주 '네 마녀의 날'을 전후해 눈에 띄게 출렁이는 모습을 보이면서 월가에서는 고래와 개미의 콜 옵션 거래 급증에 신경을 곤두세우는 모양새다. '서학 개미'들이 줄줄이 투자한 테슬라와 MAGA(마이크로소프트·...
미국 상무부는 18일(현지시간) 틱톡과 위챗 제재가 오는 20일부터 시작된다고 발표했다.틱톡의 경우 20일부터 미국의 이용자들이 이 앱을 새로 다운로드받거나 기존 앱을 업데이트할 수 없다.하지만 기존에 스마트폰에 틱톡을 설치한 이들이 계속 이용하는 것에는 큰 제한이 없다.미국 정부는 11월 12일에는 틱톡에 완전한 사용 중단을 명령하겠다는 계획을 발표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가 19일 오전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했다.현직에서 퇴임한 지 일주일도 채 안돼 보인 행보로, 이는 아베 전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를 마지막으로 참배한 지난 2013년 12월 이후 6년 8개월여만...
미국 인기예능 프로그램 '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가 내달 3일 재개되는 시즌46 방송에서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 풍자 역할을 맡을 배우로 짐 캐리(58)를 지목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역에는 지난 2016년 대선 때부터 감쪽같은 패러디로 화제를 모아온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이 계속 연기를 이어갈 것으로 전해지면서 두 배우 간 '꿀조합'
미국의 한 산불 이재민 가족이 자신의 전소된 집 앞에서 사진을 찍은 민주당 부통령 후보 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을 맹비난했다.17일(현지시간) 폭스뉴스에 따르면 해리스 의원은 지난 15일 산불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프레즈노...
보수로 기운 미국 연방 대법원에서 카랑카랑한 진보적 목소리를 내왔던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 일명 '노터리어스 RBG'가 87세를 일기로 18일(현지시간) 영면했다. 미국 역사상 두번째 여성 대법관이었던 그는 1993년 빌 클린턴 대통령에 의해 임명된 뒤 28년째 연방 대법관 자리를 지켜왔다. 지난해부터 수차례 병원에 입원하면서도 자진 사임을 거부해왔던 그는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미국과 중국의 갈등 고조와 기술주 불안에 영향을 받아 하락했다.18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44.56포인트(0.88%) 떨어진 27,657.42에 장을 마감했다.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37.54포인트(1.12%) 하락한 3,319.47에,
'기술력 없는 사기 기업' 파문에 휩싸인 미국 수소트럭 스타트업 니콜라가 뉴욕 증시에서 연이틀 추락세를 보이고 있다.11일(현지시간) 뉴욕증시가 전반적으로 보합세를 보이며 개장한 가운데 니콜라 주가는 전일 대비 9.58% 하락한 주당 33.94달러로 출발했다. 니콜라에 지분을 투자한 미국 완성차 기업 GM은 강보합세를 보이며 전일 대비 0.1% 상승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를 선출하기 위해 국회에서 열렸던 선거에 참여한 국회의원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일본 정부에 비상이 걸렸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중의원(하원)은 18일 자민당 소속인 다카토리 슈이치 의원(59·선임 부간사장)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입원했다고 발표했다. 다카토리 의원은 스가 총리 지명선거가 열린 16일 중의원 본회의
미국과 중국 간 갈등 속에 '태풍의 눈'이 된 틱톡 매각 작업이 진통을 거듭하고 있다. 17일(현지시간) 블룸버그 등에 따르면 틱톡 모회사인 바이트댄스가 미국 사업부문을 담당하는 '틱톡글로벌'(가칭)을 설립하고 오라클, 월마트 등...
미국에서 동영상 공유 애플리케이션 틱톡의 다운로드가 중단된다.또한 미국에서 중국 모바일 메신저 위챗을 사용하는 것은 아예 금지된다.월스트리트저널(WSJ)는 18일(현지시간) 미국 상무부가 이 같은 방침을 발표했다고 보도했다.이에 따라 애플앱스토어나 구글플레이 등은 미국 내에서 틱톡과 위챗 앱 제공을 중단해야 한다.상무부는 이번 조처를 내린 이유로 틱
미국 대선이 47일 앞으로 다가온 1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동시간대에 대중 연설에 나서며 격돌했다.하지만 코로나19에 대한 시각차를 드러내듯 형태는 크게 달랐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이날 CNN이 펜실베이니아주 스크랜턴 야구장에서 사상 처음으로 개최한 '드라이브 인' 형태의 타운홀 미팅에 참석했다. 스크랜턴은 바이든
미국 뉴저지주가 고소득자에게서 세금을 더 많이 걷는 이른바 '백만장자세(millionaires tax)'를 도입했다. 코로나19 타격으로 재정적자 위기에 처한 뉴저지주의 이번 결정은 부유세 도입을 논의하고 있는 다른 주에도 영향을 끼칠 전망이다.뉴욕타임스(NYT) 등은 17일(현지시간) 민주당 소속 필 머피 뉴저지주지사가 주의회 민주당 지도부와 고소득층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코로나19 발발 초기부터 위험성을 알면서도 고의적으로 축소했다는 논란을 정면 돌파하기 위해 '역공'에 착수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나는 길길이 뛰면서 죽음을 외치고 싶지 않았다"며 "침착함이 필요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나는 리더로서 자신감과 강인함을 보여주길 원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확실히 해두자. 트럼프 대통령이 했던 일을 일반 시민이 저질렀다면 크나큰 법적 문제에 처할 것이다. 작업장이 위험한 것을 알고도 거짓말을 하고, 예방조치를 취하지 않은 기업의 최고경영자(CEO)가 당할 줄소송을 생각해보라."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인 폴 크루그먼 뉴욕시립대 석좌교수가 10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 칼럼을 통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