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유럽 최대 통신사 도이치텔레콤의 팀 회트게스 최고경영자(CEO)를 비롯한 주요 경영진을 만나 5G와 차세대 이동통신,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
반도체 등의 사업 전략과 무역분쟁 등에 따른 대외 불확실성을 챙기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유럽 최대 통신사 도이치텔레콤, 일본 1위 통신사 NTT도코모 등의 경영진을 잇달아 만나며 스마트폰·통신장비 공급 등과 관련한...
◆ 韓·사우디 협력◆ "유가가 바닥을 쳤을 때조차 정유 생산시설 투자를 게을리하지 않았듯 미래 에너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수소에너지에도 투자한다."글로벌 1위 석유회사 사우디아라비안 오일 컴퍼니(아람코)가 원유 생산보다 ...
◆ 韓·사우디 협력 ◆ "1980년대 한국 건설사들이 사우디아라비아 원유 생산 시설을 건설했고 이제는 아람코가 한국에 대한 투자를 늘려 사우디와 한국이 윈윈(Win-Win)할 때다." 아민 나세르 사우디 아람코 사장을 두고 아람코에서...
다음달 1일로 예정됐던 주류 리베이트 개정안의 시행 시기가 불투명해졌다. 25일 국세청 관계자에 따르면 국세청은 주류 리베이트 개정안과 관련해 지난 20일까지 업계 의견을 수렴했고 일부는 수용할 만한 부분이 있어 반영 여부를 검토 중이다. 이에 따라 당초 7월 1일로 예고된 시행 시기가 다소 미뤄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국세청은 주류 리베이트를 제
SK텔레콤이 글로벌 이동통신사 도이치텔레콤과 손잡고 5G 기술을 개발하는 합작회사를 설립한다. 전 세계 50개국에서 사업하며 글로벌 통신사 브랜드 가치 4위에 올라 있는 사업자와 협력을 강화해 전 세계 5G 시장에서 기술 경쟁력을 끌어올리기 위한 행보다.SK텔레콤은 24일 도이치텔레콤과 그랜드 워커힐 서울 호텔에서 타운홀 미팅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내년 최저임금을 결정할 최저임금위원회에서 '업종별 차등 적용' 여부를 두고 경영계와 노동계가 격돌했다. 경영계는 법적 근거가 있기 때문에 업종 상황을 감안해 차등 적용하는 것이 합당하다고 주장했지만, 노동계는 형평성 문제...
저녁 늦게 주문해도 다음날 아침 문 앞으로 배송되는 '새벽배송' 시장에 이마트가 뛰어들었다. 그동안 마켓컬리와 쿠팡, 오아시스 등 스타트업들이 주도하던 새벽배송 시장에 국내 최대 대형마트인 이마트가 가세하면서 판도에 변화...
◆ 제20회 세계지식포럼 ◆ '닥터둠' 누리엘 루비니 뉴욕대 스턴스쿨(경영대학원) 교수가 대외활동을 다시 시작했다. 그가 대외적인 활동을 한다는 것은 세계 경제에 그다지 좋은 소식은 아니다.루비니 교수는 2006년 국제통화기금(IM...
네이버가 로봇·자동차 등 자율주행 기기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디지털 세상뿐 아니라 오프라인 어디서든 네이버와 연결되는 '미래 도심 환경' 구축을 목표로 제시했다. 자율주행을 위해 올해 서울을 시작으로 도심 속 실내·도로·인도 등 고정밀 지도 제작에 나선다.석상옥 네이버랩스 대표는 25일 "지능형 자율주행 머신 플랫폼을 선점해 네이버와 연계된 정보·서
◆ 동대문 스타트업의 눈물 ◆ 동대문 패션 시장이 위기를 맞은 것은 사실이지만 강점은 여전히 존재한다. 국내 섬유·패션 매출 17%, 수출 21%, 고용 26%를 차지할 만큼 영향력도 상당하다.최윤내 옷딜 대표는 "동대문 생태계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정보통신기술(ICT)과 해외 진출에 대한 적절한 지원이 있으면 동대문은 K패션의 중심이 될 수 있다"고
◆ 동대문 스타트업의 눈물 ◆ "동대문을 이대로 두면 한국 의류 시장의 뿌리가 사라질 겁니다."매일경제신문이 최근 동타트업 대표들을 만난 건 서울 동대문이라는 복합공간에서 전 세계를 상대로 한 패션 스타트업의 탄생 가능성을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사진)가 저물가 대응 차원에서 기준금리 인하 카드를 꺼내진 않겠다고 밝혔다. 최근에 시장에서 기준금리 인하 시기가 앞당겨질 것이라는 기대가 커지고 있는 것에 대해 어느 정도 제동을 건 셈이다.이주열 총...
미국 정부가 한국산 열연강판의 반덤핑(AD) 최종 관세율을 5~10% 수준으로 확정했다. 앞서 한국산 열연강판에 대한 상계관세 역시 1% 미만으로 하향되면서 포스코는 관세폭탄에서 벗어나 미국 수출을 본격 재개하기로 했다. 그러나 미국 무역확장법 232조로 인해 올해 한국산 철강제품의 대미 수출 규모는 2015~2017년 평균 수출량(383만t)의 70%(2
LG전자가 SK텔레콤과 5세대(5G) 통신망을 활용한 로봇 기술을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LG전자는 로봇 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삼고 산업용 로봇을 비롯해 홈·안내·청소·웨어러블 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