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신보-KB국민은행-KB증권, ESG 민간투자사업 투자 활성화 맞손 2021-11-25 18:45
신용보증기금은 KB국민은행, KB증권과 25일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신관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우리 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확충하기 위해 'ESG 민간투자사업 투자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협약 기관들은 우리 경제 ESG 인프라 확충의 촉매 역할을 담당할 ESG 민간투자사업의 투자 촉진 및 금융지원을 위해 협력하고, 관련 사업 발굴 노하우 및 네트워크 등을 공유하기로 했다.
협약 기관들은 첫 지원으로 12월 발행 예정인 ESG 유동화채권 2800억원을 제2경인연결(안양-성남간) 고속도로 사업에 투자한다. 이번에 발행할 유동화채권은 민간투자사업 최초 보증부 ESG 인증 채권으로 한국신용평가 ESG 최고등급(1등급)을 받았다.
ESG 인증 채권은 환경, 사회, 지배구조 개선 등 사회적 책임투자를 목적으로 발행되는 채권으로, 신용평가사·회계법인 등 ESG 평가기관이 인증한 채권을 말한다.
신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SG 생태계 조성을 위한 민간투자사업의 역할을 알리고 민간투자사업을 통한 ESG 확산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ESG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우리 경제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가리키는 나침반"이라며 "신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 경제의 버팀목인 중소기업은 물론이고 민간투자사업 생태계에도 ESG가 단단히 뿌리 내리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전종헌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