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어부바박스 나눠요" 신협,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온세상 나눔캠페인 전개 2021-10-14 10:16
신협사회공헌재단은 에너지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을 위해 14일부터 한 달간 '온세상 나눔캠페인'을 개최해 연탄, 이불 등 난방용품과 생필품을 담은 어부바박스를 에너지 취약계층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 온세상 나눔캠페인에서는 역대 최다인 668개 신협이 참여해 이불 1만2000개, 전기요 5600개를 비롯해 연탄, 어부바박스 등을 에너지 취약계층 1만8000가구에 전달한다.
지난 2015년 신협사회공헌재단 창립총회 1주년을 기념해 전국 195개 신협이 연탄 55만장을 나누면서 시작된 온세상 나눔캠페인은 이후 전국 신협 임직원이 한파에 취약한 에너지 취약계층을 직접 발굴해 필요한 난방용품을 전달하는 신협의 대표 연말 나눔 행사로 발전해 왔다.
지난해까지 총 3만명의 봉사자가 이 캠페인에 참여해 4만7389가구에 난방용품 13만개와 연탄 113만장을 나눴다.
김윤식 신협사회공헌재단 이사장은 "신협은 앞으로도 감염성 질환, 기후 변화와 같은 어려움 속에서 더욱 그늘이 깊어지는 사회적 약자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종헌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