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KT, 비대면 주문 '스몰오더' 출시…"삼성-LG 폰 KT 가입자만" 2021-10-14 09:39


KT가 비대면 주문 서비스 '스몰오더'를 출시했습니다.

KT는 오늘(14일)부터 채팅플러스의 챗봇을 통해 비대면으로 주문하는 '스몰오더'를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스마트폰 메시지 애플리케이션의 채팅플러스 챗봇을 통해 미리 음료를 주문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 메시지 앱의 챗봇 탭에서 스몰오더를 선택한 뒤 원하는 매장에서 주문하면 됩니다.

우선 삼성전자LG전자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KT 가입자만 이용할 수 있고, 타 통신사 가입자에게는 연내 개방될 예정입니다.

KT는 전국에 600여 개의 가맹점을 보유한 카페 프랜차이즈 '커피베이'와 스몰오더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맺었습니다.

서울·수도권 지역의 커피베이 34개 매장에서 스몰오더를 통한 주문이 가능합니다.

KT는 스몰오더 입점 매장 확대를 위해 서비스 시작 후 3개월 동안 입점 매장에게 무료 이용 혜택을 제공하며, 이후에는 월 정액 요금제 방식으로 운영할 계획입니다.

'스몰오더' 서비스는 샐러드, 도시락, 샌드위치 등으로 확대될 방침입니다.

[ 이예린 기자 / yrl@mk.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