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CEO 중징계' 라임사태 3차 제재심…우리은행 먼저 결론 2021-04-08 09:18
'라임 사모펀드' 사태의 책임을 물어 판매 은행들의 제재를 결정하는 금융감독원 제재심의위원회가 오늘(8일) 열립니다.
지난 2월 25일과 3월 18일에 이은 3차 제재심으로, 라임 펀드 판매사인 우리은행과 신한은행, 신한금융지주가 제재심 대상입니다.
금감원은 이날 우리은행 안건의 대심제를 끝내고 징계 수위를 먼저 정하는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