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7월 수출 7.0%↓ 감소폭 줄어...4개월 만에 한 자릿수대 2020-08-01 09:52
7월 수출이 4개월 만에 한 자릿수 감소세를 보였다.
산업통상자원부는 7월 수출이 작년 동기 대비 7.0% 줄어든 428억3000만 달러를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월별 수출은 코로나19 여파로 2월 3.5% 증가에서 3월 1.6% 감소로 돌아선 뒤 4월 -25.5%, 5월 -23.6%, 6월 -10.9% 3개월 연속 두 자릿수대 감소율을 보이다 4개월 만에 한 자릿수로 둔화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하루 평균 수출도 7.0% 감소를 나타냈다.
수출 규모는 4개월 만에 400억 달러대로 회복했으며 하루 평균 수출액도 4개월 만에 17억 달러를 넘어섰다.
바이오·헬스(47.0%), 컴퓨터(77.1%), 반도체(5.6%), 선박(18.0%), 가전(6.2%), 무선통신기기(4.5%)가 7월 수출을 떠받쳤다.
지역별로 보면 최대 수출 시장인 중국으로의 수출이 2개월 연속 증가했다.
대미 수출도 5월 -29.3%에서 6월 -8.3%였다가 7월에 7.7% 증가로 돌아섰다. 유럽연합(EU) 수출은 6월 17.0% 감소에서 7월 11.1% 감소로 감소율이 둔화했다.
[류영상 기자 ifyouare@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