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하나금융, 온누리 상품권·지역화폐 100억원 구입키로 2020-03-26 10:49
하나금융그룹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 지원에 동참코자 온누리 상품권·지역화폐 총 100억원을 구입키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온누리 상품권·지역화폐 구입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전국 각 지역 내 전통시장 및 골목 상권에 사용을 유도해 매출 급락으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 지원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상품권 구입은 하나금융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동참으로 이뤄졌다. 그룹 내 임직원들은 6개월에 걸쳐 본인들의 급여 등의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과 지역화폐로 받기로 함으로써 국가적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다함께 동참키로 했다.
온누리 상품권은 전국 전통시장 및 상점가, 상권 활성화 구역 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각 지방자치단체가 발행하는 지역화폐는 해당 지방자치단체 내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하다.
하나금융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국가적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임직원이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며 "이를 계기로 지역사회 공동체 일원으로서 위기 극복을 위한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