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부 "마스크·손소독제 불공정행위 끝까지 추적해 엄벌" 2020-02-13 16:27
정부가 마스크 매점매석과 폭리 등 불공정거래 행위에 대해 끝까지 추적해 엄벌하겠다는 의지를 보였습니다.
정부는 오늘(13일) 마스크 등 시장교란 행위 방지 추진상황에 대한 관계부처 점검회의에서 향후 대응방안을 논의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는 최근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수요가 폭증한 마스크나 손소독제의 매점매석 등 시장교란 행위를 차단하려는 목적입니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마스크 매점매석, 수출 신고 의무 위반 등의 불공정거래행위 혐의가 발견될 경우 끝까지 추적해 엄벌할 예정"이라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