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역시 반도체”…국민연금, ‘삼성·SK하이닉스’ 선전에 주식 평가액 9조원 쑥 2024-07-10 09:34
올 2분기 대형 반도체 기업의 선전에 국민연금의 주식 평가액이 전 분기 대비 9조원 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국민연금이 5% 이상 대량 지분을 보유해 공시 대상인 상장사는 지난 8일 기준 283개사로 주식 평가액은 155조9천471억원으로 집계됐다.
1분기 말(3월 29일) 276개사, 146조6452억원 대비 각각 7개사, 9조3019억원 증가했다.
주가 상승 또는 지분 매수로 평가액이 늘어난 종목은 154개였고 반대의 경우로 평가액이 감소한 종목은 141개다.
국민연금이 보유한 주식 평가액이 9조원 넘게 늘어난 배경에는 반도체 및 관련 장비 기업이 선전한 영향이 컸다.
2분기 평가액이 가장 많이 늘어난 종목은 반도체 대표 종목인 SK하이닉스삼성전자로, 각각 2조9049억원, 2조2932억원 늘었다.
이들 종목에 대한 국민연금 지분율이 1분기 말과 지난 8일 기준 변동이 없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주가 상승이 주식 평가액을 크게 끌어올린 것으로 볼 수 있다.
SK하이닉스의 주가는 1분기 말 이후 27.60% 올랐고 삼성전자는 6.07% 상승했다. 이들 종목에 대한 지분율은 각각 7.90%, 7.68%다.
이밖에 주식 평가액이 많이 증가한 3∼5위 종목은 현대차(8315억원), KB금융(5777억원), 기아(4038억원)였다. 지분율은 현대차기아차가 0.08%포인트, 0.04%포인트씩 늘었고 KB금융의 경우 변동 없었다.
반면 주식 평가액이 가장 많이 감소한 업종은 이차전지와 인터넷으로 파악됐다.
LG에너지솔루션이 4939억원, 삼성SDI는 4853억원, LG화학은 4078억원, POSCO홀딩스는 2525억원 줄었다.
대표적인 인터넷 종목인 카카오NAVER도 평가액이 각각 2721억원, 2259억원 감소했다.
이 가운데 지분율이 변동한 종목은 카카오로 0.02%포인트 증가했다. 나머지는 같았다.
한편, 국민연금이 2분기에 지분을 5% 이상 보유하고 있다고 신규 공시한 종목은 HD현대마린솔루션과 에이피알, 토니모리 등 19개다.
5% 미만 보유로 공시 대상에서 제외된 종목은 현대홈쇼핑SPC삼립, HMM 등 12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