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코아시아, 주당 현금 60원·보통주 0.04주 배당 결정 2019-12-02 14:28
IT 부품 및 비메모리 디자인 서비스기업 코아시아는 2일 이사회를 열고 보통주 1주당 60원과 0.04주를 배당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현금 배당으로 주주가치를 높이고 주식 배당으로 유통주식수 확대 및 거래 활성화를 이루겠다는 것이 회사 측의 목표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8월 임시주총에서 자본잉여금의 이익잉여금 계정대체로 배당가능재원을 확보했다"며 "경영진들이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주주가치를 높이기 위해 이번 배당을 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코아시아는 지난 4월 최대주주가 지분을 장내에서 매수하는 등 주주 및 기업가치 제고 정책을 지속적으로 시행해왔지만 배당은 설립 이래 처음 이뤄졌다. 비메모리 디자인 서비스사업 등 유망 사업에 신규로 진출한 원년인 만큼 투자자들과의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기업을 성장시켜나가겠다는 전략이다.
코아시아는 자회사 호조로 올해 3분기 매출액과 순이익 각각 1307억원, 51억원을 기록하며 분기 사상 최대 실적도 달성했다. 그는 "안정적인 실적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주주환원 정책을 펼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내년은 본업 성장과 신규사업 성과가 나타나는 본격적인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