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교보증권, 1분기 순이익 482억…분기 사상 최대 실적 달성 2021-05-17 17:07
교보증권은 지난 1분기 연결 기준 순이익이 482억 원으로 분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전 분기 대비 64% 많은 것으로, 작년 동기 21억 원 순손실에서 흑자로 돌아섰습니다.

영업이익(603억 원)도 지난해 같은 기간 47억 원 손실에서 흑자 전환에 성공했습니다.

매출액(영업수익)은 작년 동기(7천912억 원)보다 8.4% 감소한 7천250억 원이었습니다.

회사는 전년 동기 대비 브로커리지 수익이 555%, 기업금융(IB) 부문이 111% 증가하는 등 자산관리, IB, 세일즈앤트레이딩(Sales&Trading) 부문에서 높은 성장성을 보였다고 설명했습니다.

향후에는 디지털 플랫폼 구축 및 마이데이터, 벤처캐피탈투자 등 신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최민정 인턴기자 / lilly307@mk.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