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미반도체=중국·대만에서 160억원 규모 반도체 장비 수주.◇금호건설=1080억원 규모 수원 고색2지구 오피스텔 공사 수주.◇신성이엔지=65억원 규모 태양광 모듈 납품.[ⓒ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탑스=2021~2023 연결 당기순이익 20% 배당 및 자사주 매입 활용.◇브레인자산운용=라닉스 지분 6% 보유.[ⓒ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옵틱스=삼성디스플레이 베트남으로부터 269억원 규모 장비 수주.◇슈프리마아이디=프랑스 기업에서 9억원 규모 솔루션 수주.◇자연과환경=포스코건설에서 233억원 규모 신축공사 수주.[ⓒ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우건설=맥서브컨소시엄에서 2700억원 규모 신축공사 수주.◇인지컨트롤스=현대차·기아에 236억원 규모 매니폴드 공급.[ⓒ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원스=보통주 384만여 주 제3자 배정 유상증자 결정.◇휴젤=보툴렉스주 등 4개 품목 회수폐기명령 공문 수령.◇머큐리=엘지유플러스와 135억원 상당 판매 계약 체결.[ⓒ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우조선해양=오세아니아 지역 선주로부터 3829억원 규모 공사 수주.◇한미반도체=대만 기업에서 67억원 규모 반도체 제조용 장비 수주.◇진흥기업=1383억원 규모 해링턴 플레이스 감삼 신축공사 수주.◇HSD엔진=인화정공으로 최대주주 변경.◇부산주공=보통주 912만여 주 제3자 배정 유상증자 결정.◇삼성생명=최대주주 등 소유 주식 1.73% 감소.
◇대보마그네틱=31억원 규모 전자석 탈철기 공급계약 체결.◇엠에프엠코리아=유상증자 최종 발행가액 주당 1355원 확정.◇에코플라스틱=20억원 규모 금형·기계장치 취득 결정.[ⓒ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스코=196억원 규모 소음저감시설 공사 수주.◇현대로템=캐나다 시정부와 2188억원 규모 트램 계약 체결.◇인지컨트롤스=현대차·기아와 257억원 규모 공급계약 체결.[ⓒ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회가 2일 환경노동위원회 고용노동법안소위원회를 열고 퇴직연금에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을 도입하는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 개정안' 통과를 의결했다. 개정안은 이날 오후 열리는 환노위 전체회의도 무난히 통과해 법제사법위원회로 넘어갈 것으로 보인다. 이달 중 본회의를 통과하면 개정은 내년 초 시행에 들어갈 전망이다.디폴트옵션은 퇴직연금의 고질적인 ...
여야가 퇴직연금 수익률을 높이기 위해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을 도입하는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 개정안' 처리에 잠정 합의했다. 개정안이 이달 중 국회를 통과하면 내년 상반기 중 본격적인 퇴직연금 투자 시대를 알리는 디폴트옵션이 시행될 전망이다.1일 국회에 따르면 이날 환경노동위원회는 고용노동법안소위원회를 열고 디폴트옵션 도입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여야가 1일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을 도입하기로 합의한 것으로 확인됐다. 노동계와 금융투자업계에서는 2005년 퇴직연금제도 도입 이후 가장 큰 변화라는 해석이 나온다. 디폴트옵션 시행에 따라 퇴직연금은 물론 개인연금저...
◇삼성전자=희망 2022 나눔 캠페인 및 '삼성 글로벌 골'에 기부금 약 288억원 출연.◇대우조선해양=4924억원 규모 LNG 운반선 2척 수주.◇삼성중공업=2897억원 규모 드릴십 1척 유럽지역 선사에 매각.◇DL이앤씨=성남 금광1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건설 공사 수주.[ⓒ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인텍=47억원 규모 OLED 제조장비 공급계약.[ⓒ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야가 고질적인 저수익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퇴직연금에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을 도입하는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 개정안' 처리에 합의했다. 개정안이 이달 중 국회를 통과하면 내년 상반기 중 본격적인 퇴직연금 투자시대를 알리는 디폴트옵션이 시행될 전망이다.1일 국회에 따르면 이날 환경노동위원회는 고용노동법안소위원회를 열고 디폴트옵션 도입을 주요...
◇SNT에너지=272억원 규모 에어쿨러 공급 계약.[ⓒ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