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재테크를 논할 때 빠질 수 없는 주제가 바로 절세다. 일반적으로 가장 흔하게 자금을 굴리는 방식인 예금˙적금도 이자에 15.4%의 이자배당소득세가 붙는다. 금리 0.1%포인트를 더 받는 것보다 세금을 줄이는 게 더 합리적인 재테크 ...
160억 규모 최대 과징금 예상삼성바이오 형사적으론 무죄법원에서 다른 판단 나올 가능성도회계부정 의혹을 받는 두산에너빌리티에 금융당국이 ‘중과실’에 해당한다는 판단을 내렸다. 향후 진행될 금융위원회에서 160억원 규모의 과징금 부과가 예상된다. 과징금 부과가 확정될 경우 회계부정 관련 과징금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7일 증권선물위원회는 두산
160억 규모 최대 과징금 예상삼성바이오 형사적으론 무죄법원에서 다른 판단 나올 가능성도회계부정 의혹을 받는 두산에너빌리티에 금융당국이 ‘중과실’에 해당한다는 판단을 내렸다. 향후 진행될 금융위원회에서 160억원 규모의 과징금 부과가 예상된다. 과징금 부과가 확정될 경우 회계부정 관련 과징금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7일 증권선물위원회는 두산
◆ K증시 밸류업 ◆한국 증시가 저평가받는 원인 중에는 상장할 때 기업 실체가 제대로 평가되지 않는다는 점과 대박을 노린 투자자·창업자의 이익실현(엑시트) 기회로만 활용되고 있다는 점이 거론된다.작년 불거진 파두 사태가 대표적이다. 파두는 2023년 2분기 실적 집계가 마무리되지 않은 시점인 6월 30일에 1분기 실적만을 담은 증권신고서를 금융당국에 제
회계 부정 의혹을 받는 두산에너빌리티에 금융당국이 '중과실'에 해당한다는 판단을 내렸다. 향후 진행될 금융위원회에서 150억~170억원대 과징금 부과가 예상된다. 과징금 부과가 확정되면 회계 부정 관련 과징금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7일 증권선물위원회는 두산에너빌리티와 당시 감사법인인 삼정회계법인에 대한 제재 수위를 결정해 발표했다. 두산에너
신규 상장주 평가 부실분기검토·실사보고서 등증권신고서 낼때만 반영상장후 주관사·회계법인책임 안져 투자자만 피해한국증시가 저평가 받는 원인 중에는 상장할 때 기업의 실체가 제대로 평가되지 않는 점과 대박을 노린 투자자 ...
신규 상장주 평가 부실분기검토·실사보고서 등증권신고서 낼때만 반영상장후 주관사·회계법인책임 안져 투자자만 피해한국증시가 저평가 받는 원인 중에는 상장할 때 기업의 실체가 제대로 평가되지 않는 점과 대박을 노린 투자자 ...
4조 빠졌던 국내주식형 펀드‘기업 밸류업’ 효과에 회복세지지부진 수익률도 플러스로전체평균 6%P 가까이 올라대표 저PBR 보험지수 ETF22% 뛰며 상승폭 가장 높아연초부터 속절없이 추락하는 한국 증시 때문에 급격히 축소됐던 펀드...
기업들이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를 위해 주주친화 경영에 적극 나서고 있다.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발표를 앞두고 배당을 늘리고 자사주를 소각하는 것이다.7일 SK가스는 주당 배당금을 8000원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년 배당금(6500원)보다 23% 늘어난 액수다. 이번에는 이미 지급한 중간배당 2000원과 기말배당 6000원이 포함됐다. 배당 총액은
◇더블유씨피=엔피성장제6호사모투자합자회사, 90만주 시간 외 매도.◇액션스퀘어=유상증자를 통해 하이브IM에 113만6364주, 애자일스톤에 17만455주 배정.◇초록뱀미디어=종속회사 에스메디의 지분 전량을 6개월 이내 매각 계획.[ⓒ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L이앤씨=수서~광주 복선전철 제2공구 건설공사의 실시설계 적격자로 선정.[ⓒ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가상장=카카오 태성 데브시스터즈(주식매수선택권) 옵트론텍 에스코넥 에이치엘비제약 폴라리스우노 리튬포어스(CB) 에이치엘비(BW) 제우스(무상)[ⓒ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가스, 전년보다 현금 배당 23% 상향LS마린솔루션은 40억원 배당하기로한미반도체는 200억원대 자사주 소각기업들이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를 위해 주주친화 경영에 적극 나서고 있다.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발표를 앞두고 배당...
회계 부정 의혹을 받는 두산에너빌리티에 금융당국이 200억원대 과징금 부과를 추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향후 금액이 확정될 경우 회계 부정 관련 과징금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6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7일 예정된 증권선물위원회에서 두산에너빌리티와 회계 부정 당시 감사법인인 삼정회계법인에 대한 제재 수위가 결정된다. 금융당국이 추진 중인 두산
◇삼성중공업=LNG 운반선 15척 수주.◇동국제강=주당 700원 현금 배당 결정.[ⓒ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