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국 펀드 원금 절반 선지급" 하나銀, 투자손실 대책 마련 2021-05-17 17:21
하나은행이 은행에서 판매한 영국 펀드로 손실을 입은 투자자들에게 투자 원금 중 50%를 우선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하나은행은 지난 13일 이사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가지급금 지급 대상 펀드는 △영국 루프톱 펀드(판매액 258억원) △영국 신재생에너지 펀드(판매액 535억원) △영국 부가가치세 펀드(판매액 570억원) 등 세 펀드다.
이번 결정은 하나은행이 회계법인을 통해 자산실사를 직접 실시한 결과를 토대로 이뤄졌다. 자산실사 결과 자산운용사가 최초 제공한 투자제안서와 달리 우발적 선순위 채권이 발생해 펀드 투자금 순위가 변경된 정황 등이 확인됐다.
하나은행은 투자금 회수 시 투자 원금 손실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해 이사회를 통해 가지급금을 선지급하기로 결정했다.
[김유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