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금호, 아시아나항공 매각 결정…그룹주 동반 상승 2019-04-15 15:12
【 앵커멘트 】
금호아시아나그룹이 결국 아시아나항공을 내놓기로 결정했습니다.
매각 소식이 알려진 오늘(15일) 국내 증시에서 금호그룹 주가는 일제히 상승했습니다.
이명진 기자입니다.


【 기자 】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오늘(15일) 금호산업 이사회를 열고 아시아나항공 지분 매각을 의결했습니다.

금호산업아시아나항공의 지분 33.47%를 보유한 최대주주입니다.

이번 결정에 따라 금호그룹은 아시아나항공의 매각 주관사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등 절차에 돌입합니다.

박삼구 전 금호그룹 회장과 박세창 아시아나IDT 사장은 이날 오전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아시아나항공 매각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금호그룹은 아시아나항공의 3년 시한 '조건부 매각'을 전제로 5천억 규모의 자금 지원을 요청했지만, 산은은 하루 만에 이를 거부했습니다.

이번 자구계획 수정안에는 아시아나항공을 구주매각·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매각한다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에어부산 등 자회사를 아시아나항공과 함께 통매각하고, 구주에 대한 동반매각요청권 권리와 상표권 확보 등의 내용도 포함했습니다.

다만 M&A 종결까지 경영권은 현 한창수 대표이사가 유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매각설이 짙어진 오전부터 금호산업 주가가 상한가를 기록하는 등 그룹주가 일제히 강세를 보였습니다.

매일경제TV 이명진입니다.

[ 이명진 기자 / pridehot@mk.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