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웅 "가업상속공제 완화, 혁신성장 의지 꺾는다" 2019-04-15 09:46
지난해 기획재정부 혁신성장본부에서 민간공동본부장직을 맡았던 이재웅 쏘카 대표가 정부 정책을 재차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이 대표는 어제(14일) 개인 SNS를 통해 "기득권의 가업상속을 쉽게 해주는 정책을 추진해 혁신성장의 의지를 꺾고 있다"며,
"기득권을 강화하는 가업상속공제 제도를 용이하게 해줄 때가 아니라 혁신성장에 올인해도 될까 말까 할 때"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가업상속공제 제도의 요건을 완화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