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북 제3금융중심지 선정' 사실상 보류 2019-04-12 15:56
전북의 제3금융중심지 선정이 사실상 보류 판정을 받았습니다.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는 오늘(12일) '전북이 제3금융중심지로 추진할 만큼 여건이 성숙하지 않았다'는 내용의 금융연구원의 용역보고서를 보고받았습니다.
추진위원회는 전북 지역이 금융중심지로 지정되기 위해서는 더 준비가 필요하고, 여건이 갖춰지면 추가 지정 문제는 앞으로 논의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