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상조 위원장 "총수일가, 계열사 지분 매각해야" 2018-06-14 15:05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총수일가가 보유한 비주력·비상장 계열사 지분을 매각해야 한다고 재차 당부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오늘(14일) 취임 1주년을 맞아 열린 간담회에서 "일감몰아주기 논란은 지배주주 일가가 비주력·비상장 계열사 지분을 보유하면서 발생하는 만큼 근본적인 해결책을 강구해주길 부탁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대기업 일감몰아주기 관행은 편법적 경영권 승계에 이용될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소상공인의 거래 생태계를 파괴한다는 점에서 근절될 필요가 있다"며 "경영에 참여하지 않는 친인척 등은 지분매각이 어렵다면 가능하면 빨리 계열분리를 해야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