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솔루에타, 지난해 연간 매출 1560억원 달성…전년비 11.1%↑ 2018-03-13 15:24
전자파 차폐·방열 등 기능성 소재 개발 기업 솔루에타가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 순이익 모두 전년 대비 흑자 전환하는데 성공했다.
솔루에타는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지난해 매출1559억2800만원으로 전년 대비 11.1% 증가했다고 13일 밝혔다. 영업이익과 당기 순이익은 각각 28억2800만원, 900만원을 기록하며 모두 흑자 전환했다.
솔루에타는 실적 개선의 주된 요인으로 매출 원가율 개선과 품질비용 절감 등 수익성 개선 노력과 중국 시장 진출을 통한 신규 고객사 확보를 꼽았다.
솔루에타 관계자는 "지난해는 재무적 안전성 확보와 거래선 다변화를 통해 성장 기반을 마련했던 한 해"라며 "올해는 고방열 신소재 등 제품 다변화와 영업력 강화를 통해 중국 등 해외 시장을 적극 개척해 매출 증대와 수익성을 개선하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제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