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일하지 않고 쉰 청년백수 36만 명…4년만에 최대 2017-03-21 09:30
일할 능력은 있지만 일하지 않고 쉬고 있는 청년 인구가 4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15~29세 일하지 않고 쉬고 있는 인구는 1년 전보다 1만1천600명 늘어난 36만2천명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2013년 2월 38만6천 명 이후 4년 만에 가장 많은 수치입니다.
이 계층은 일할 능력이 있고 큰 병을 앓는 것도 아니지만 '막연히' 쉬고 싶어서 일을 하지 않는 사람들로 이들은 경제활동인구에 포함되지 않기 때문에 통계상 실업자로도 분류되지 않습니다.